운동·영양소 유전자 분석결과와 식생활습관 통합 분석..운동·영양 유전자 맞춤형 건강관리서비스 1.0 개발 등 중기부 과제수행 성공적 완수

엔젠바이오는 홈 헬스케어 전문기업 세라젬과 20억원 규모의 유전자 분석 및 서비스 개발 계약을 체결했다고 10일 밝혔다.

엔젠바이오와 세라젬이 공동으로 개발한 유전자 맞춤형 건강 컨설팅 서비스(제품명 젠솔루션)는 세라점 전국 360여개 오프라인 매장과 온라인을 통해 공급된다.

엔젠바이오는 신청 고객을 대상으로 유전자 검사 결과 및 식생활습관 분석 결과 등이 포함된 맞춤형 리포트를 제공한다. 이후 세라젬의 건강관리전문가 HC(Healing Consultant)가 정기적으로 고객을 방문해 맞춤형 건강관리 프로그램을 제공한다.

엔젠바이오 헬스케어사업본부 유효진 본부장은 “이번 서비스는 운동 및 영양소 관련 유전자 분석 결과와 현재의 식생활습관을 통합 분석해 1대 1 맞춤 운동법 및 영양 섭취 정보를 제공하고 지속적 점검과 전문가 상담 서비스를 강화하는데 역량을 집중했다”고 덧붙였다.

엔젠바이오는 이번 서비스 개발을 위해 헬스데이터 분석 전문가, 운동처방사, 임상영양사, 애플리케이션 개발, 스포츠 마케팅 등 분야별 전문가들을 영입해 전담팀을 꾸렸다.

한편 엔젠바이오는 중소벤처기업부·경기 창조경제혁신센터가 주관하는 ‘2019 창업도약패키지사업’을 통해 국내 최초로 운동·영양 유전자 맞춤형 건강관리서비스 1.0 개발을 성공리에 완수했다고 밝혔다.

최대출 엔젠바이오 대표는 “이번 유전자 정보 기반 맞춤형 건강관리 서비스 1.0 개발완료와 더불어 의미 있는 서비스 제공 계약이 체결됐다”며 “지속적인 유전자 등 헬스데이터 분석을 통해 최적의 건강 솔루션을 제공하고 주기적인 모니터링부터 피드백까지 해주는 맞춤형 건강관리 프로그램 개발에도 지속적으로 투자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한편 엔젠바이오는 KT 사내벤처 1호로 출발해 2015년 독립한 차세대 염기서열 분석기술(NGS) 기반 정밀진단 전문기업이다. 회사는 암 진단 시약, 유전체 분석 소프트웨어 등을 개발해 국내뿐 아니라 프랑스·싱가포르·브라질 등 해외 주요 국가에 수출하고 있으며 항암신약개발을 위한 동반진단 분야에서도 가시적인 성과를 창출하고 있다. 최근 코스닥 상장예비심사를 청구해 기업공개도 진행하고 있다.